믿자 ACTION!!! 웃자 ACTION!!!

장규열 (7회 동문) 교수 경북 교육감 공식 출사표


다른 교육·다른 세상` 혁신
보수·진보적가치 공동 수용

  
 
 

한동대 장규열(61·사진) 교수가 경북도교육감 선거전에 뛰어들며 경북도교육감 선거 판세가 다시 요동치고 있다. 이로써 경북도교육감 선거는 이날까지 모두 6명의 후보가 예비후보 등록을 마쳐 한치앞도 알 수 없는 치열한 승부를 예고하고 있다.

장규열 교수는 27일 경북도선거관리위원회에 경북도교육감 예비후보자등록을 마치고 교육감 선거 출마를 공식화했다.

장 예비후보는 27일 예비후보 등록과 함께 구룡포 포항과학기술고등학교를 찾아, 조부 장기택 선생이 1948년에 설립한 이 학교 교정의 `설립교장 장기택 선생 송덕비` 앞에서 선생의 건학정신과 교육철학을 기리며 경북도교육감 선거에 나서는 다짐을 새롭게 했다.

장 후보는 “글로벌 마인드와 혁신적 태도를 기조로 선거전을 펼쳐갈 것”이라며 “경북의 교육이 오늘의 자리에서 분명히 일어나 세계와 어깨를 나란히 하고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해 진정한 희망과 비전을 심어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출마의 변을 밝혔다.

장 후보의 `다른 교육, 다른 세상`이란 선거 슬로건으로 경북교육의 안과 밖을 구체적으로 혁신해 세상을 바꾸어 가겠다는 의지를 분명히 했다. 그는 “교육은 특정 이념이 아니며, 보수적 가치와 진보적 가치를 폭넓게 담아야 한다”는 교육에 대한 소신을 피력했다. 특히, 학생과 교사들에게 글로벌 인식을 일깨워 경북교육의 지평을 끌어올린다는 계획을 세워, 학생들이 미래를 준비하는데 학교 교육이면 충분하도록 교육 내용의 내실화를 기하고 아울러 마을의 학교를 중심으로 지역을 살려내겠다는 교육 비전을 제시했다.

장 후보는 미국 페퍼다인대에서 15년, 한동대에서 12년 간 교수로 재직 중이다. 포항시 축제위원장, 포항YMCA 이사장 등 지역협력에도 주도적인 역할을 해왔다. 다음 주에 출마선언을 겸한 공식 출마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고세리기자